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ible Column

땅의 사람 노아가(창 9:18~29)

이승록 | 2017.09.21 06:42 | 조회 2863


  창세기 8:20에서 “노아가 농사를 시작하여 포도나무를 심었더니”라고 기록되어 있는데, 히브리어 성경을 보면 ‘땅의 사람 노아가’로 시작합니다. 여기서 말하는 ‘땅의 사람’이란 농사를 짓는 사람을 말할 때도 있지만, 또 다른 의미로도 사용되었습니다. 

  창세기 6장은 홍수 이전에 사람들이 얼마나 타락했었는지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특히, 창세기 6:11 “그 때에 온 땅이 하나님 앞에 부패하여 포악함이 땅에 가득한지라”를 보면 땅이라는 단어가 두 번 나오는데, 앞에 나오는 땅은 땅에 살고 있는 사람을 뜻하며, 뒤에 나오는 땅은 말 그대로 땅, 즉 이 세상을 뜻합니다. 결국, 홍수 이전에 세상에서 타락한 땅의 사람을 말씀하신 것과 홍수 후에 노아를 향해 ‘땅의 사람 노아’라고 말씀하신 것에는 뭔가 연관성이 있어 보입니다. 

  땅의 사람 노아가 농사를 시작하여 심은 나무는 포도나무였습니다. 그 많고 많은 작물 중에서 왜 포도나무를 심었을까요? 홍수 이후에도 노아가 350년을 더 살았던 것을 보면 노아 시대에는 지금의 중동 지방처럼 토질이나 수질이 나쁘지 않았습니다. 그럼에도 노아가 포도나무를 심었다는 것은 물을 위한 것이 아니라 술을 위한 것이었다는 것을 잘 알 수 있습니다.

  3년 후에 포도열매를 수확해서 1년을 숙성시킨 후 노아는 포도주를 마시고 취하여 그 장막 안에서 벌거벗은 채로 잠을 잤습니다. 이 말은 육체를 통제할 수 없을 정도로 술을 마셨다는 것입니다. 

  무언가 잘못됐습니다. 노아는 지난 600년의 그 긴 시간 동안 오직 하나님만 바라보며 세상에 물들지 않고 살았습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노아를 의인요 당대에 완전한 자(창 6:9)라고 소개하셨습니다. 그런데 농사를 짓기 시작한 노아에 대해서는 ‘땅의 사람 노아’라고 소개하셨고, 노아는 포도주를 마시고 고주망태가 되어 잠이 들었습니다. 

  그 긴 세월을 오직 하나님만 바라보며 의의 길을 걸었던 노아가 불과 4년 만에 영적으로 흔들리면서 무너진 모습을 생생하게 기록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어떻습니까? 지금은 하나님만 바라보며 사노라고 고백할 수 있지만, 내일 어떤 모습으로 하나님 앞에 서 있을지는 아무도 모릅니다. 노아가 자신의 육체도 가늠하지 못할 정도로 포도주를 마시며 무너질 줄 상상이나 했겠습니까? 우리인들 영적으로 무너지지 않는다는 보장이 어디에 있겠습니까? 

  그래서 늘 깨어 있어 기도하고 영적인 긴장감을 늦추지 말아야 합니다. 특히, 큰일을 하나 치르고 나면 사람이 긴장이 풀리는 데 그때가 사탄이 틈타는 때입니다. 우리는 항상 깨어 있어서 우는 사자의 입에서 벗어나 오직 하나님께서 주신 권능으로 승리할 수 있어야겠습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63개(1/9페이지)
성경칼럼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63 제4의 반응, 하나님과의 소통 이승록 54 2019.11.13 07:24
162 지극히 당연한 것에서부터 감사하라(시편 136편 16~26절) 이승록 134 2019.11.05 06:37
161 사랑이 우선입니다(수 23:1-16) 이승록 201 2019.10.10 06:19
160 우리는 도피성으로 가는 길과 이정표(수 20:1-9) 이승록 219 2019.10.04 06:39
159 하나님의 절대 주권(수 19:1-23) 이승록 216 2019.10.02 06:32
158 하나님께 소망을 두라(시 43:1-5) 이승록 239 2019.09.23 06:54
157 차별 없는 하나님의 심판(수 10:29-43) 이승록 212 2019.09.20 07:33
156 당신의 삶에 하나님은 어디에 있습니까?(수 9:16~27) 이승록 221 2019.09.17 06:27
155 길갈에 세워진 열두 돌(수 4:1-14) 이승록 214 2019.09.06 06:51
154 경험적 믿음의 함정(수 3:1-17) 이승록 221 2019.09.05 06:42
153 긍정적인 눈으로 바라보는 믿음(수 2:1-14) 이승록 198 2019.09.03 06:23
152 내가 네게 입힌 영화로(겔 16:1-14) 이승록 270 2019.08.01 06:14
151 각자의 행실로 건지심을 받아(겔 14:12~23) 이승록 292 2019.07.30 06:33
150 그들에게 성소가 되리라(겔 11;14-25) 이승록 288 2019.07.26 06:30
149 내가 참 의지할 분(겔 11:1-12) 이승록 269 2019.07.25 06:22
148 탄식하며 우는 자의 이마에 표를 그리라(겔 9:1-11) 이승록 320 2019.07.23 06:44
147 심판을 통한 부르심(겔 7:1-13) 이승록 292 2019.07.19 05:37
146 이방인보다 못한 자들(겔 5:1-17) 이승록 303 2019.07.18 08:49
145 게으로게 행하는 자(살후 3:8-15) 이승록 295 2019.07.11 06:35
144 너희가 미혹되지 말라(살후 2:1-12) 이승록 298 2019.07.09 06:31